:::::::::::::::: P A R K S U N G Y E O N ::::::::::::
profile
artworks
artist's statement
installation view
review
note
 



login      

Sungyeon      {07-10 /Sunday 23:02:01}   

  § 2011_Object, Object, Object §





오브제, 오브제, 오브제



Object, Object, Object展   2011_0708 ▶ 2011_0720 / 월요일 휴관


초대일시 / 2011_0708_금요일_06:00pm


참여작가 아담 톰슨 Adam Thomson (UK) 저스틴 가이어 Justin Gainan (USA) 요그 오버그펠 Jörg Obergfell (Germany) 요 오카다 Yo Okada (Japan) 강승희 Seunghee Kang (Korea) 박성연 Sungyeon Park (Korea) 박지혜 Jihye Park (Korea) 이윤미 Yoonmi Lee (Korea) 장유정 Yujung Chang (Korea) 최대진 Daejin Choi (France)


후원 / 서울문화재단 협찬 / 아트스페이스 에이치


관람시간 / 화~토요일_10:00am~06:00pm / 일요일_10:00am~05:00pm / 월요일 휴관



아트스페이스 에이치 ARTSPACE H 서울 종로구 원서동 157-1번지 Tel. +82.2.766.5000 www.artspaceh.com


 



강승희와 9명의 작가들은 현대미술에 있어 중요한 쟁점이었던 오브제 object 문제를 동시대 맥락 속에서 환기시킨다. 20세기 오브제 문제가 불러일으켰던 예술에 대한 전복과 충격은 사물을 다르게 생각하도록 했고, 형식과 내용 모두를 외부로 확장시켰다. 과연 현대미술은 개성 있는 오브제로 넘쳐나고 있는가? 오브제의 반복과 과잉은 전환과 확장 외에도 진부와 소모라는 부가현상side-effects을 양산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작가들은 여전히 이러한 반전의 생산자가 자기 자신 이길 바라면서 또 다른 동시대의 확장을 욕망한다. 그리고 이들은 차이 나는 오브제가 우연히/필연적으로 충돌하고 융합함으로써 이번 전시가 의미 있는 대화의 장이 되길 원한다. ● 이들에게 작업은 동시대의 정서를 대변한다. 또한 타자들의 이야기이기도, 주체적인 삶을 제안하는 상징으로서 사회문화적 기능의 실천적 담론이기도 하다. 이번 전시는 이러한 의미 있는 생성의 소통방식으로서 작용하게 된다. 「오브제, 오브제, 오브제」는 10명의 작가들의 '모임 get together'을 전시한다. 10명의 작가에게서 유사성을 찾거나 계보를 이어보려는 노력은 무의미하다. 이 모임에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작가들은 유사한 형식과 내용의 전시를 의심한다. 어떠한 담론이나 쟁점을 불러일으키지 못하고 있는 전시보다는 가벼운 모임이라는 행위자체에, 이들 관계에서 작용하는 경험적이고 인지적 차원에서의 논의들에 집중하고자 한다. 정확히 말하자면 어떻게 모였는가라는 형식보다는 관계적 반향들이 생성하는 내용적 변주들에 집중하자는 취지인 것이다. 이렇게 된다면 이번 전시는 작가들 사이의 관계형성 과정을 보여주는 것, 그리고 차이 나는 오브제들이 모였을 때 발생하는 반응들을 보여주는 것이 관건이겠다. ● 10명의 참여 작가 중 강승희 작가는 스스로를 이번 전시의 제안자로 칭한다. 그리고 그녀는 이번 전시의 연결고리이다. 국적을 떠나 작가로 만나 이번 전시로 맺어진 10명 작가들은 단단한 문화 실천적 연대tie를 형성하고 있다. 작가들이 만나는 경험적 환경과 여기서 수집된 감각 기억들은 예술의 물질성에 대한 저항으로도 또는 경험들의 간극에 대한 낯섦과 불안을 드러낸다. 작가들 모두 다양한 실천적 방법들을 취하고 있지만 신화에 저항하는 정서로 구분하자면 아담 톰슨Adam Thompson, 저스틴 가이어Justin Gainan, 요그 오버그펠Jörg Obergfell, 최대진은 전자에 해당한다. 그리고 강승희, 박성연, 이윤미, 요 오카다Yo Okada, 박지혜, 장유정은 후자로 분류해 볼 수 있다. ● 아담 톰슨이 발견한 지극히 주관적 일상의 사물들은 전시라는 환경 속에서 새로운 의미를 불러일으킨다. 작가가 선택한 사물들은 교묘하게 현대미술의 클리셰cliche를 건드리면서 맥락 안으로 진입한다. 설치된 사물들은 1960년대 이후 미국에서 진행되었던 물성의 문제와 그 예술적 변용문제를 해체한다. 아우라aura가 거세된 기하학 형태의 사물들은 온전히 그것 자체로 독립된 객체이면서 동시에 이것이 원래 있었던 상황에 대한 의문과 함께 지금 여기에 존재하는 이유에 대한 물음을 자아낸다. 그리고 다른 상황에 의한 질문의 교차는 오브제로서 작품에 대해 상처를 가한다. 그랜드피아노 뚜껑, 깨진 유리거울조각, 발포 고무판, 폴리에스터 필름 등은 산업사회의 산물들이며, 이것이 전시라는 새로운 환경에 가장된 포즈로 또 다른 예술에 대한 환영을 만들어낸다. 이 사물들의 조합이 생성해내는 정서는 근대화의 적나라한 모습이기도 하지만 거세된 멜랑콜리melancholy의 모습이다. 또는 소외되고 타자화된 예술노동자의 모습이기도 하다. 유럽을 중심으로 작업하던 그가 한국 창동스튜디오 프로그램에 참여하면서 그려 낼 오브제-환경 스터디는 어떠할지 궁금해진다. 동시에 한국의 미술계, 한국의 관객들이 아담의 수집품을 어떻게 읽고 받아들일지 궁금해진다. 자극적이지 않고 소심해 보이는 이 '서있는' 사물들은 우리가 다소 익숙한 온전한 물성의 이야기를 전달하고 있지도 않고, 남성적인 주체를 대변하고 있지도 않기 때문이다. (중략) ●오세원

Further Information - http://www.neolook.com/archives/20110708i


Upload1  Object.JPG
list  

No
Subject
Name
Date
55      2013_Dematerialization / Materialization    Sungyeon 13/06/06
54      2013_Up and Comers    Sungyeon 13/03/23
53      2013_Interpenetrate    Sungyeon 13/03/23
52      2012_Lifeness of Art 미술의 생기_대구예술발전소    Sungyeon 13/03/23
51      2012 아르코미술관 미디어 프로젝트 / Arko Media Project 2012: Unbound Archive    Sungyeon 12/10/07
50      2012_National Art Studio, Goyang OPEN STUDIO    Sungyeon 12/10/07
49      2012_Solo Show 'Bye for Now' in Dusseldorf    Sungyeon 12/09/09
47      2012 Kunstpunkte / Open Studios    Sungyeon 12/09/01
46      2012 Press Conference / Kunstpunkten in Dusseldorf    Sungyeon 12/08/21
45      2012_Solo Show in Seoul '(Waving to her)'    Sungyeon 12/06/21
41      2012_Intro Exhibition    Sungyeon 12/03/12
44      2012_Interview with CUP, magazine, Hong Kong    Sungyeon 12/05/20
42      2012_Old from New Contemporary Exhibition    Sungyeon 12/04/09
40      2012_Civil Twilight Exhibition︱Light Fiesta    Sungyeon 12/01/30
38      2011_Epilogue l On The Border_Gyeonggi Museum of Modern Art    Sungyeon 11/12/03
39      2011_맛있는 미술, Art & Cook    Sungyeon 11/12/05
37      2011_전시기획Curating '얼어붙은 음악(Frozen Music)'    Sungyeon 11/09/28
36      2011_전시기획Curating '사소한 거 Trifle'    Sungyeon 11/07/26
35      2011_Object, Object, Object    Sungyeon 11/07/10
34      2011_EMAP: Ewha International Media Presentation    Sungyeon 11/06/08
List   [1] 2 [3] 
Copyright 2022 Park Sungyeon